•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스피, 2% 넘게 급락…장중 2000선 붕괴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

도쿄 15.4℃

베이징 21.1℃

자카르타 31.4℃

코스피, 2% 넘게 급락…장중 2000선 붕괴

장수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8.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글로벌 확산 우려로 28일 코스피가 급락해 장 중 2000선이 붕괴됐다.

이날 오전 11시48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55.12포인트(2.68%) 하락한 1999.77을 가리켰다.

코스피가 장 중 1900선으로 내려앉은 건 지난해 9월 5일(1992.51) 이후 5개월만이다.

지수는 전장보다 34.72포인트(1.69%) 내린 2020.17로 출발해 우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이 1059억원, 기관이 881억원을 사들였지만 외국인은 2159억원어치를 팔아치우며 지수 하락을 이끌었다.

외국인은 5거래일 연속 매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6.58포인트(2.60%) 내린 621.59를 나타냈다.

지수는 11.81포인트(1.85%) 내린 626.36으로 개장한 뒤 내림세를 지속 중이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469억원, 기관이 92억원을 각각 순매도했다. 외국인은 603억원을 순매수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