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엔 “코로나19로 인도적 지원 한해 대북 경제 제재 면제”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4.2℃

베이징 9.6℃

자카르타 27.2℃

유엔 “코로나19로 인도적 지원 한해 대북 경제 제재 면제”

이민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8. 12: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hristoph Heusgen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인도적 지원에 한해 대북 경제 제재를 면재했다. / 사진=위키미디아커먼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인도적 지원에 한해 대북 경제 제재를 면재했다.

AFP통신의 27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크리스토프 호이스겐 유엔주재 독일 대사는 이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비공개회의를 마친 후 “코로나19 사태를 논의했고 즉각 북한에 물품을 전달할 수 있도록 제재 면제 요청을 허가했다”고 밝혔다. 대북제재위는 의료용 마스크·보호장갑·보안경·체온계 등 물품에 대한 제재를 면제했다.

앞서 국제적십자연맹과 국경없는의사회 등 2개 단체는 대북제재위에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북한에 바이러스 진단 물품 및 개인보호용품 등의 반입허가를 요청한 바 있다.

호이스겐 대사는 다만 “문제는 현재 북한이 국경을 폐쇄했다는 점”이라며 “안보리 이사국들은 북한이 국경을 열고 물품들을 지원받기를 촉구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현재까지 자국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없다고 주장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