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구시교육청, 대구 지역 800개 유·초·중·고 개학 2주일 더 연기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3.7℃

베이징 9.6℃

자카르타 27.4℃

대구시교육청, 대구 지역 800개 유·초·중·고 개학 2주일 더 연기

조은국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9. 11: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대구에서 빠르게 확산되자 대구시교육청이 지역 내 모든 학교의 개학을 2주일 더 연기하기로 했다.

대구시교육청은 다음달 9일 예정된 유·초·중·고, 특수학교 개학을 23일로 연기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유치원 341곳과 초·중·고·특수학교 459곳이 대상이다.

앞서 대구시교육청은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히 증가하자 전국에서 처음으로 개학을 1주일 연기했는데, 이번에 추가 연기를 결정한 것이다.

대구시교육청은 대구에 코로나19가 갈수록 확산하는 상황이어서 신학기 정상적인 교육 과정 운영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해 교육부와 협의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