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장을 가다] 마스크 구입, 5시간 뻗치기는 기본?! 대책 없는 공적 판매 (영상)
2020. 05. 26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3.2℃

도쿄 19.7℃

베이징 19.4℃

자카르타 29.6℃

[현장을 가다] 마스크 구입, 5시간 뻗치기는 기본?! 대책 없는 공적 판매 (영상)

이홍근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03. 23: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공적 마스크 판매 실태

 

정부가 코로나19 사태로 품귀 현상을 빚고 있는 마스크를 정상적으로 시민들에게 공급하기 위해 생산된 마스크의 50%를 우체국과 농협, 약국을 통해 노마진 공적 판매를 하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시중에서는 마스크 대란이 계속되고 있어 공정하게 마스크가 유통될 수 있도록 공적 판매처 확대 및 판매 방법 변경 등의 변화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에 공적 판매처의 실태를 확인해 보고자 3일 오전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공적 판매처 한곳을 찾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