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스피, 이틀 연속 사이드카 발동…장 초반 1690선 붕괴
2020. 06. 0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6.4℃

도쿄 23℃

베이징 29℃

자카르타 30.6℃

코스피, 이틀 연속 사이드카 발동…장 초반 1690선 붕괴

장수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13. 09: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스피 '대폭락 장세' 지속<YONHAP NO-3820>
13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외환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연합
코스피가 13일 8%대 급락세로 출발해 장중 1690선도 무너졌다. 전날에 이어 사이드카도 발동됐다.

이날 오전 9시 3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48.87포인트(8.12) 하락한 1685.46을 나타냈다.

한국거래소는 이날 오전 9시 6분 2초에 선물가격이 5%이상 하락하고, 하락이 1분 이상 지속돼 향후 5분간 유가증권시장의 프로그램 매도호가 효력이 정지된다고 공시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111.65포인트(6.09%) 내린 1722.68에서 출발해 낙폭을 키우고 있다. 5%이상 급락세가 이어지면서 매도 사이드카가 발동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