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산항만공사 대구·경북 취약계층 위해 온누리상품권 기부
2020. 05. 31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4℃

도쿄 22.7℃

베이징 16.5℃

자카르타 27.4℃

부산항만공사 대구·경북 취약계층 위해 온누리상품권 기부

조영돌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18. 1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071501001616900092001
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는 코로나19의 감염이 가장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의 취약계층아동 100세대를 지원하기 위해 온누리상품권 1000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구·경북지사에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온누리상품권 기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아동 뿐 아니라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생업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의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상인을 간접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추진된 것으로 10만원 상당의 온누리 상품권이 취약계층 100세대에 지급된다.

부산항만공사는 지난달 27일과 이번 달 11일 두 차례에 걸쳐 부산지역 취약계층 아동과 독거노인에게 마스크·손소독제 등을 지원하기 위해 각각 1천만원, 5백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은 “부산항만공사가 대구·경북의 취약계층 아동들이 코로나19를 무사히 극복하고 지역경제도 조속히 회복하는데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