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남현희, 펜싱 선수 은퇴 후 밝은 미소로 근황 공개 ‘화사한 비주얼’
2020. 04. 0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10.8℃

베이징 10.5℃

자카르타 25.6℃

남현희, 펜싱 선수 은퇴 후 밝은 미소로 근황 공개 ‘화사한 비주얼’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20. 03. 24. 21: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남현희 SNS
전 펜싱선수 남현희가 근황을 공개했다.

남현희는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남현희는 머리에 헤어핀을 꽂은 채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남현희의 화사한 미모가 눈길을 끈다.

한편 남현희는 ‘땅콩 검객’ ‘미녀 검객’ ‘엄마 검객’ 등 다양한 별명을 얻으며 26년간 굳건히 정상의 자리를 지켰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