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 연준 ‘달러 찍어내기’로 국채·주택저당증권 무제한 매입 긴급조치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25.3℃

베이징 28℃

자카르타 31.6℃

미 연준 ‘달러 찍어내기’로 국채·주택저당증권 무제한 매입 긴급조치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기사승인 2020. 03. 24. 03: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준 "필요로 하는 만큼 국채와 MBS 매입", 무제한 양적완화
CNBC "'돈 찍어내기' 새 국면
3개 비상기구 통해 기업·가계 지원도
Virus Outbreak New York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23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유행병)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미 국채와 주택저당증권(MBS)을 당분간 무제한 매입하는 긴급조치를 단행했다. 사진은 이날 미국 뉴욕의 타임스퀘어 모습./사진=뉴욕 AP=연합뉴스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23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유행병)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미 국채와 주택저당증권(MBS)을 당분간 무제한 매입하는 긴급조치를 단행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 벤 버냉키 연준 의장처럼 제롬 파월 의장도 사실상 ‘무제한 양적완화(QE)’를 결정한 것이다.

유동성 위기에 직면한 회사채 시장도 투자 등급에 한해 지원하기로 했다.

연준은 이날 성명을 통해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는 시장기능을 지원하는 데 필요로 하는 만큼(in the amounts needed) 국채와 MBS를 매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연준은 지난 15일 총 7000억달러 한도에서 국채와 MBS를 사들이겠다고 했으나 이번엔 ‘무제한 매입’으로 조치를 강화했다. 연준은 이번 주 국채 3750억달러, MBS 2500억 달러를 매입한다.

경제매체 CNBC방송은 ‘돈 찍어내기(money printing)’의 새 국면이 시작됐다고 평가했다.

연준은 또 3개 비상기구를 통해 기업과 가계를 지원하는 대책도 내놨다.

우선 회사채 시장과 관련해 ‘프라이머리 마켓 기업 신용기구(PMCCF)’를 설치, 발행시장에서 4년 한도로 브릿지론을 제공한다. ‘세컨더리 마켓 기업 신용기구(SMCCF)’를 통해 유통시장에서 투자등급(BBB- 이상) 회사채를 매입하고, 상장지수펀드(ETF) 시장을 지원한다.

‘자산담보부증권 대출기구(TALF·Term Asset-Backed Securities Loan Facility)’는 학자금·자동차·신용카드 대출 등을 한 소비자를 지원한다.

연준은 중소기업 대출을 지원하기 위한 ‘메인스트리트 비즈니스 대출 프로그램’도 조만간 발표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