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웰컴저축은행, 신용평가 모델 개선한 ‘新 웰뱅 중금리 대출’ 출시
2020. 04. 02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

도쿄 12.6℃

베이징 9.2℃

자카르타 28.6℃

웰컴저축은행, 신용평가 모델 개선한 ‘新 웰뱅 중금리 대출’ 출시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6. 1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웰컴저축銀]_이미지_F
웰컴저축은행이 ‘웰뱅 중금리대출’ 상품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상품은 통신·부동산·보험 등의 비금융정보를 추가해 신용평가모델(CSS)을 개선함으로써 종전 상품들보다 금리는 내려가고 한도는 올라간다. 예를 들면 대출한도 1000만원, 연 금리 16%를 적용 받던 고객의 경우 새롭게 적용된 CSS에서는 대출한도 1200만원, 금리 14.3%를 적용 받을 수 있다. 기존 대비 한도는 20% 올라가고, 금리는 10%정도 낮아진다는 설명이다.

비금융정보의 추가 활용으로 금융거래정보가 부족한 대출 신청자의 문턱도 낮아진다. 이 상품 신청 조건은 근속기간이 6개월 이상인 4대 보험에 가입된 직장인이다. 한도는 최대 5000만원, 금리는 연 5.9%~19.4%다. 중도상환수수료는 없고, 상환기간은 최대 60개월까지 가능하다.

신청은 모바일뱅킹 플랫폼 웰컴디지털뱅크 앱에서 가능하고, 신청부터 입금까지 모두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머신러닝 기반의 더 향상된 CSS로 더 많은 고객에게 중금리 상품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며 “웰뱅 앱으로 고객에게 높은 금융혜택을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