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종인, 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 전격 수락 (1보)
2020. 04. 0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6℃

도쿄 13.3℃

베이징 11.1℃

자카르타 27.2℃

김종인, 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 전격 수락 (1보)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6. 11: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강연하는 김종인<YONHAP NO-4438>
지난 1월 15일 오후 서울 중구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열린 정치네트워크 시대전환 출범 기념 수요살롱에서 김종인 대한발전전략연구소 이사장이 ‘새로운 세대가 이끄는 정치가 필요하다’를 주제로 발제를 하고 있다./연합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26일 미래통합당 선대위원장 직을 전격 수락했다. 황교안 통합당 대표가 이날 김 대표를 만나 영입을 재차 제안하고 김 전 대표가 이를 받아들인 것으로 전해졌다.

황 대표는 이날 서울 구기동 김 전 대표의 자택을 방문해서 “지금 나라가 어렵다. 위기에 처한 나라를 구하기 위해 큰 결단을 내려주시길 바란다”고 영입을 제안했다.

이에 대해 김 전 대표는 “나라가 어렵다는것을 잘 알고 있다. 그냥 있을수 없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 전 대표는 “어려운 나라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도와주기로 했다”면서 전격 수락 의사를 밝혔다. 특히 김 전 대표는 “현재 여론조사를 의식하지 말고 국민들이 현명하게 선택할 것으로 본다”면서 “좋은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지난달 말부터 통합당의 선대위원장으로 거론됐다. 이달 초·중순까지만 해도 김 전 대표의 선대위원장 추대를 기정사실화했지만 양측의 이견으로 무산됐다가 통합당이 이날 영입을 재타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