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동예천 무소속 후보 단일화…권택기 후보로 결정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

도쿄 6.5℃

베이징 6.4℃

자카르타 28.8℃

안동예천 무소속 후보 단일화…권택기 후보로 결정

장성훈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6. 17: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명호 선배와 원팀으로 꼭 승리할 것
권택기 김명호 후보단일화 기자회견 (1)
안동예천선거구의 무소속 권택기·김명호 에비후보가 26일 안동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단일화 경선 내용을 발표하고 있다./제공=권택기 선거 사무소
예천 장성훈 기자 = 4·15 총선을 20여 일 앞두고 경북 안동·예천지역구 권택기·김명호 무소속 예비후보들이 여론조사를 통한 후보 단일화를 추진한 결과 권택기 무소속 예비후보가 단일후보로 결정됐다.

미래통합당 경선을 신청했다가 공천배제 된 권택기·김명호 예비후보는 26일 안동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시·군민 여론조사를 통해 권 후보가 단일후보로 결정됐다고 발표했다.

권 예비후보는 “후보 단일화 과정은 잘못된 정치를 바로 잡으려는 시군민의 뜨거운 열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부당한 정치권력에 맞서 시·군민의 자존심을 지키기 위한 후보단일화의 노력은 결코 헛되지 않을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 “안동·예천 시·군민이 보내주신 뜻을 받들어 김명호 선배와 원팀(one team)을 이뤄 부패한 기득권 세력으로부터 꼭 승리하겠다”고 말했다.

김명호 예비후보는 “이번 총선에서 민심이 승리할 것”이라며 “단일화 합의대로 권 후보를 힘껏 돕겠다”며 권 후보의 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았다.

이들 예비후보는 25일 안동·예천 지역민을 대상으로 ARS 방식의 일반전화 여론조사를 실시해 단일후보를 선정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