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철희 함평군수 예비후보, 26일 선관위에 후보 등록 마쳐
2020. 04. 0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4℃

도쿄 11.8℃

베이징 12.1℃

자카르타 29.2℃

정철희 함평군수 예비후보, 26일 선관위에 후보 등록 마쳐

신동준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6. 15: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 후보, "40여 년의 행·의정 경험으로 '화합과 번영'이루겠다"
clip20200326153236
26일 무소속 정철희 후보가 선관위에 함평군수 보궐선거 후보등록을하고 있다/제공 = 정철희 후보자 사무실
함평 신동준 기자 = ‘군민과 다함께! 따뜻한 함평’을 표방하는 무소속 정철희 후보가 함평군수 보궐선거 후보등록일 첫날인 26일 함평군선관위에 후보 등록을 마쳤다.

정 후보는 “우리 군민들은 어느 때보다 이번 보궐선거에 거는 기대가 크다”며 “군민들은 분열된 함평을 하나로 만들어 모든 군민들의 역량을 모아 함평의 발전과 번영에 다 같이 힘 모아야 할 때라는 인식을 같이 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 후보는 “임용수 도의원과의 단일화도 이런 군민들의 뜻을 받든 것이다” 며 “군민들이 부여한 ‘마지막 소임’을 40여 년의 행·의정 경험을 동력으로 포용, 화합, 통합의 하나 된 함평, 번영하는 함평, 인구 5만의 희망찬 함평을 반드시 만들어 내겠다” 고 강조했다.

이어 “선거가 끝나면 우선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이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우리지역 농·어·축산민과 소상공인들을 위해 중앙정부와 협조해 빠른 시일 내에 지원 대책을 마련해 침체된 지역 경제를 안정화 시켜나가겠다” 며 지지를 호소했다.

정 예비후보는 “20여 일 남은 선거운동기간에 금품선거 등 네거티브 선거를 지양하고 깨끗한 선거로 우리 함평을 희망천지로 만들자”고 당부했다

정 후보는 27년여 동안 함평군 공무원으로 근무 했으며, 함평군의회 3선 군의원으로 최근까지 의장직을 수행해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