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천안함 2024년 3000t급 최신예 전투함으로 부활(종합)
2020. 03. 28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11.7℃

베이징 13.4℃

자카르타 31℃

천안함 2024년 3000t급 최신예 전투함으로 부활(종합)

이석종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6. 16: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경두 국방부 장관, 천안함 10주기 추모행사서 '검토중' 밝혀
해군 "2024년 초도함 나오는 FFG Batch-III 중 한척 적극 검토"
27일 오전 10시 국립대전현충원서 5회 서해수호의 날 행사 엄수
울산급 배치3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26일 천안함 10주기 추모행사에 참석해 차기 한국형 호위함(FFG Batch-Ⅲ) 중 한 척을 ‘천안함’으로 명명하는 것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 16일 계약이 체결된 FFG Batch-Ⅲ 선도함 조감도./ 제공=방위사업청
10년 전 백령도 인근 해상에서 임무수행중 북한의 어뢰공격에 피격된 천안함(PCC-772)이 이르면 오는 2024년 최신예 전투함으로 부활한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26일 해군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10주기 천안함 추모행사에서 ‘천안함 부활’을 밝혔다.

정 장관은 “우리 군은 차기 한국형 호위함(FFG Batch-Ⅲ) 중 한 척을 천안함으로 명명하는 것을 검토해 천안함 용사들의 희생과 충정을 기리고 자랑스러운 천안함 46용사의 해양수호의지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해군 관계자는 “도태되는 호위함과 초계함을 대체하는 FFG급 호위함에 광역시·도 이름은 물론 중소도시 이름도 붙일 수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에 따라 오는 2024년 초도함이 나올 예정인 FFG Batch-Ⅲ 중 한 척에 천안함이라는 함명을 사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함명은 진수식 수개월 전 함명제정위원회를 통해 결정된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나온 FFG급 함명은 전부 광역시·도 이름이다. FFG Batch-I은 인천함(FFG-811), 경기함(FFG-812), 전북함(FFG-813), 강원함(FFG-815), 충북함(FFG-816), 광주함(FFG-817)으로 명명됐고 FFG Batch-Ⅱ는 대구함(FFG-818), 경남함(FFG-819), 서울함(FFG-821) 으로 명명됐다.

이에 따라 2024년 나올 예정인 FFG Batch-Ⅲ 선도함이 천안함으로 명명되면 첫 중소도시 이름을 딴 FFG급 함정이 된다.

◇천안함 명명땐 첫 중소도시 이름 딴 FFG급 함정

3000t급 호위함인 FFG Batch-Ⅲ는 지난 16일 선도함 체계개발에 착수했다. 현대중공업이 수주한 이 사업은 노후한 호위함·초계함을 대체하기 위해 대공·대잠 탐지능력이 향상된 전투함을 국내 기술로 건조하는 것으로 사업비는 4000억 원 규모다. 2024년 체계개발을 마치고 해군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 함정에는 다기능 위상배열레이더와 적외선 추적장비를 4면 고정형으로 설치한 복합센서 마스트와 수중 폭발이 일어났을 때 손상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박스 거더 등이 적용돼 기존 함정에 비해 탐지능력과 표적처리 능력, 생존성이 대폭 강화된다.

이날 오후에는 경기 평택 해군2함대사령부에서는 정 장관 주관으로 서해 바다를 지키다 전사한 46용사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는 10주기 천안함 추모행사가 엄수됐다.

정 장관은 “조국을 지키다 산화한 천안함 용사들과 고(故) 한주호 준위가 영원히 기억되고, 영웅들의 이름이 더욱 명예로워질 수 있도록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 장관은 “그들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에 대한 최고의 보답은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이라고 생각하며 그들의 희생과 헌신은 평화가 일상화된 대한민국에서 더욱 빛을 발하게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27일 국립대전현충원에서 제2연평해전과 천안함 피격, 연평도 포격도발로 희생된 서해수호 55용사를 기리기 위한 5회 서해수호의 날 행사를 엄수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