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라젠, 코로나19 백신 개발 착수
2020. 03. 28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11.7℃

베이징 13.4℃

자카르타 31℃

신라젠, 코로나19 백신 개발 착수

이선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6. 17: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라젠로고
신라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백신 개발에 착수했다.

문은상 신라젠 대표는 26일 부산디자인센터에서 14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이같은 내용을 밝혔다.

신라젠은 백시니아 바이러스의 유전자 재조합을 통해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는 백신 개발에 돌입했다. 백시니아 바이러스는 천연두를 박멸시킨 바이러스로, 200년 동안 수백만명에게 접종해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립됐다.

백시니아 바이러스는 와이어스, 웨스턴리저브, 코펜하겐, 리스트, 앙카라 등 여러 종류의 균주가 있으며, 신라젠은 이중 백신으로 가장 적합한 균주를 선별, 항원성과 안전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유전자 재조합을 통해 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이다.

신라젠에 따르면 백시니아 바이러스를 매개체(viral vector)로 사용할 경우 지놈 사이즈가 크기 때문에 코로나19의 스파이크 프로테인을 포함한 여러가지 부분을 탑재할 수 있다. 이 경우 항원성이 커져, 인체에 주사할 경우 항체가 잘 생기게 된다. 또한 코로나19의 돌연변이 빈도가 적은 부분을 매개체에 탑재하면 돌연변이 바이러스에도 효과가 있는 백신 개발이 가능하다.

신라젠은 또한 미국암연구학회(AACR) 4월 연례학회에 신장암 병용임상(REN026) 중간결과에 대한 초록을 제출해 채택됐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