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보현 나이 33세, 동갑내기 박서준과 다정한 투샷 공개
2020. 06. 0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27.5℃

베이징 27.2℃

자카르타 30℃

안보현 나이 33세, 동갑내기 박서준과 다정한 투샷 공개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20. 03. 27. 23: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보현 SNS
배우 안보현이 박서준과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안보현은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태원클라쓰 스태프들, 배우들, 그리고 감독님 너무 고생하셨습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너무 행복하네요. 정말 한번 더 감사합니다. good bye #장근원'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안보현과 박서준은 밝은 미소를 지으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88년생 동갑내기의 다정한 모습이 인상적이다.

한편 안보현과 박서준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호흡을 맞췄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