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전자, 브라질 생산공장 2곳 모두 ‘셧다운’
2020. 04. 0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4℃

도쿄 12.5℃

베이징 13℃

자카르타 29.6℃

삼성전자, 브라질 생산공장 2곳 모두 ‘셧다운’

정석만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7. 12: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마나우스 이어 캄피나스 공장도 가동중단
캄피나스 삼성
삼성전자 브라질 캄피나스 공장에서 직원들이 조업을 하고 있다.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갈수록 악화되면서 브라질 내 2개 생산공장의 가동을 모두 중단했다.

삼성전자는 26일(현지시간) 임직원들의 안전을 위해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2주 동안 남동부 상파울루주(州) 캄피나스 공장의 가동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24∼29일로 예정됐던 북부 아마조나스주 마나우스 공장의 가동 중단 계획도 다음달 12일까지로 연장했다.

이는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려는 선제적 조치라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앞서 삼성전자 중남미 총괄과 브라질 판매법인, 캄피나스 R&D센터는 지난 23일부터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있다. 또 24일부터는 브라질 전 지역의 오프라인 매장도 잠정적으로 폐쇄했다.

삼성전자는 캄피나스와 마나우스에 생산공장을 두고 있으며, 300개 직영매장과 17개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