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주시, 3개월간 상하수도 사용료 50% 감면 혜택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

도쿄 23.5℃

베이징 25.6℃

자카르타 30℃

여주시, 3개월간 상하수도 사용료 50% 감면 혜택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7. 16: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주 남명우 기자 = 경기 여주시가 전 시민에게 재난기본소득 10만원 지급에 이어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간 한시적으로 상·하수도 사용료도 50% 감면혜택을 주기로 결정했다.

27일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장기화에서 비롯된 경제적 위기를 극복하고 시민들의 고통분담 차원에서 수도사용자 월 2만5235건, 285만 톤과 하수도사용자 월 3만4000건 683만 톤이 감면대상이다.

수도요금의 경우 관공서와 대기업, 군부대는 제외 대상이며 감면예상 금액만 22억5300만 원의 절반인 1126만 원이며 하수요금은 2억700만 원 정도다.

이번 감면은 여주시 수도급수조례 제37조 제1항 11호 ‘시장이 공익상 특별히 감면사유가 있다고 인정하는 경우’와 여주시 하수도사용조례 제21조 제1항 3호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에 따른 재난사태선포지역 또는 특별재난지역 대상이 근거법령으로 모두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따른 것이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전 세계가 팬데믹 상황에서 코로나19는 우리에게 공동체 의식이 무엇인지 더 깊이 심어주는 것 같다”며 상하수도 사용료 감면은 위기의식을 보듬고 나누는 공동체 의식으로 전환하기 위한 작은 노력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