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천시, 975억원 들여 일자리 1만2272개 만든다
2020. 06. 0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4℃

도쿄 19.4℃

베이징 18.6℃

자카르타 28.4℃

이천시, 975억원 들여 일자리 1만2272개 만든다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7. 16: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5~64세 고용률도 69.9% 달성 목표
이천 남명우 기자 =경기 이천시가 27일 공공과 민간부문을 합쳐 일자리 1만2200여개를 만들고 고용률(15세~64세)도 69.9% 달성하는 등의 올해 일자리대책 세부계획을 공시했다.

올해로 도입한지 10년이 되는 지역일자리 목표 공시제는 일자리 문제에 대한 지방자치단체의 관심을 제고하고 자치단체가 자율적으로 일자리 목표와 대책을 수립하여 시민들에게 공시하도록 하는 고용노동부의 지역일자리 활성화 정책이다.

이천시는 지난해 수도권 중첩규제에 따른 어려움 속에도 SK하이닉스 증설 지원, 산업단지 조성 등 적극적 기업유치를 통한 일자리 창출 노력과 이천일자리센터, 이천여성새일센터 등 여러 고용기관의 운영 성과로 높은 고용률 유지하는 등 일자리 정책의 성과를 인정받아 2019 전국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에서 일자리목표 공시제 부문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시는 올해에도 △시장 직속 일자리위원회 운영 △사회적기업 지원과 마을?청년공동체 활성화 △예스파크(이천도자예술촌) 활성화와 국제일루전페스티벌 추진 등을 통한 문화관광산업 일자리 창출 △인구고령화 대응 노인일자리 확대·전문화를 위한 시니어클럽 운영 △임금님표 이천 통합브랜드 강화와 6차 산업화를 통한 농축산분야 경쟁력 강화 △이천사랑 지역화폐 100억원 발행 등을 통한 소상공인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다양한 분야별·계층별 일자리 관련 전략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중리택지 및 역세권 개발, 이천 푸드플랜 추진, 공설운동장 주차전용 건축물 조성 등 민선7기 대규모 공약사업 본격 추진을 포함, 공공과 민간부문 121개 사업에 약975억원의 일자리 관련 예산을 지원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