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원시, 호텔 5곳 해외입국자 가족 ‘안심 숙소’로 제공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2℃

도쿄 23.2℃

베이징 25.5℃

자카르타 32.4℃

수원시, 호텔 5곳 해외입국자 가족 ‘안심 숙소’로 제공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9. 12: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관내 5개 호텔과 협약 체결
수원시, 호텔을 해외입국자의 국내 가족 ‘안심 숙소’로
최중열 문화체육교육국장(오른쪽 4번째)과 호텔 관계자들이 협약 후 함께하고 있다./제공 = 수원시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 수원시가 관내 5곳 호텔을 해외입국자의 국내 가족이 임시로 생활할 수 있는 ‘안심 숙소’로 활용한다고 29일 밝혔다.

안심숙소는 밸류 하이엔드호텔 수원·이비스 앰배서더 수원·노보텔 앰배서더 수원·라마다프라자 수원·코트야드 메리어트 수원 등이다.

수원시는 이들 호텔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해외입국자가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하는 동안 수원에 거주하는 가족이 호텔을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해외입국자의 가족은 수원시와 호텔이 협의한 숙박료로 호텔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 숙박료보다 최대 70% 할인된 가격이다. 이들 호텔 객실 수는 1402개다. 이용을 원하는 가족은 해외입국자의 항공권(출입국 사실 증명서), 주민등록등본을 호텔에 제시하면 된다.

안심숙고 호텔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해외입국자의 국내 가족에게 ‘안심 숙소 서비스’를 제공한다. 수원시는 임시생활시설로 이용하는 호텔과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행정적 지원을 한다.

28일 현재 이비스 앰배서더 수원에 2가족, 밸류 하이엔드호텔 수원에 1가족, 코트야드 메리어트 수원에 1가족이 예약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다소 불편하시겠지만 가족 간 감염, 지역사회 감염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안심 숙소를 이용해 달라”며 “자발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29일 오전 현재 수원시 확진자는 ‘검역소 수원 확진자’ 6명을 포함해 37명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