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日 코미디 대부 시무라 켄, 코로나19로 사망…현지 관계자 “다들 충격받아”
2020. 06. 0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1.1℃

베이징 25.7℃

자카르타 28.4℃

日 코미디 대부 시무라 켄, 코로나19로 사망…현지 관계자 “다들 충격받아”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12: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시무라 켄 SNS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치료를 받던 일본 코미디언 시무라켄이 사망했다.



30일 더팩트는 일본 유명 남성 코미디언인 시무라켄이 29일 오후 11시 10분 입원중이던 동경 도내 병원에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시무라 켄은 지난 17일 처음 증상이 나타나 19일 발열, 호흡 곤란 증상이 심해져 20일 도쿄 도내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후 중증 폐렴으로 진단을 받고 입원했으며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됐던 고인은 23일 밤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매체에 따르면 올해 70세인 시무라켄은 현존하는 최고 코미디 대부로, 일본 예능계에서는 전설로 불리는 인물이다.

일본 현지 한국 에이전시 관계자는 매체를 통해 "시무라켄의 사망 소식은 오늘 오전 방송 속보를 통해 알려졌다"며 "위독하다는 소식을 들었지만 선진국 의료시설을 갖춘 일본에서 최고 스타배우가 코로나로 무너졌다는 사실에 다들 충격을 받는 것같다"고 밝혔다.

한편 1950년 도쿄에서 태어난 시무라 켄은 콩트 그룹 자 도리후타즈의 멤버로 활동하며 개그맨, 배우, 방송인으로 국민적 인기를 얻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