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신입·경력사원 상시 채용
2020. 06. 0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26℃

베이징 17.4℃

자카르타 26.8℃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신입·경력사원 상시 채용

이상원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08: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현대차 양재 본사/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미래차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대규모 인재 발굴에 나선다.

현대차는 30일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수소연료전지 △배터리 △차량 기본성능 등 연구개발본부 내 다양한 분야의 신입 및 경력사원 상시 채용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이번 신입 및 경력사원 모집으로 자동차산업의 빠른 변화속에서 연구개발부문의 우수 인재를 공격적으로 채용해 미래차에 대한 기술 주도권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모집 직무는 총 62개로 신입사원 23개 직무(△수소연료전지 △차량 아키텍쳐 △전동화·샤시·바디 시스템 △전자제어 △상용차개발 △제품기획(PM) △전략·지원 등), 경력사원 39개 직무(△수소연료전지·배터리·전동화·자율주행 시스템 기술 개발 △첨단소재 및 친환경 에너지 기술 개발 △소프트웨어 제어 △차량보안 △해석 △사용자 경험(UX) △사업기획·개발 △특허개발 △기술기획 △디자인 전략·홍보 등)이다.

모집 대상은 신입사원의 경우 국내외 학사 및 석사학위 취득(예정)자, 경력사원은 직무별 관련 경력 보유자 및 박사학위 취득(예정)자로 각 분야별 자격요건과 수행직무 등 세부사항은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모집 일정은 신입사원은 이날부터 오는 4월 12일까지, 경력사원은 이날부터 다음 달 19일까지 서류 접수를 받는다. 연료전지와 차세대 배터리 분야는 일부 직무의 경우 접수기간에 대한 별도의 제한없이 각 공고에 따라 상시로 지원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상시 채용은 미래 자동차 산업을 이끌어갈 핵심 인재 확보를 통해 미래 자동차 시장에서의 주도권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연구개발부문(R&D) 우수 인재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