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GS25, 업계 최초로 냉장 택배 픽업 보관함 ‘BOX25’ 도입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2.1℃

베이징 27.2℃

자카르타 28.6℃

GS25, 업계 최초로 냉장 택배 픽업 보관함 ‘BOX25’ 도입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08: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GS25 직원들이 BOX25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GS25 직원들이 BOX25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GS리테일
편의점 GS25가 냉장 택배 픽업 보관함 ‘BOX25’를 론칭한다고 30일 밝혔다.

BOX25는 고객이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냉장 신선 식품을 구매하고 픽업 장소를 GS25 점포로 선택하면 원하는 시간에 찾아갈 수 있는 서비스다.

GS25는 30일부터 샐러드 배송 업체인 ‘프레시코드’와 제휴해 상품을 주문한 고객에게 강남, 송파 일대의 50개 GS25를 통해 우선적으로 픽업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GS25는 연내 서울, 수도권을 중심으로 800여 점포까지 서비스 범위를 확대는 한편 GS리테일의 온라인 장보기몰인 ‘GS프레시’를 비롯한 다수의 온라인 쇼핑몰과의 서비스 제휴도 점차 늘려갈 계획이다.

이용방법은 상품이 GS25에 도착하면 고객에게 도착 알림 문자와 함께 QR코드와 비밀번호가 전송된다. 고객은 BOX25에 설치된 스캐너에 전송 받은 QR코드를 갖다 대거나 비밀번호 여섯자리의 숫자를 입력해 상품을 찾아갈 수 있다.

택배의 도착부터 수령까지 전 과정에 걸쳐 GS25의 근무자나 고객 모두 별도의 대면 접촉이나 문의가 필요 없는 과정을 통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점포에 설치된 BOX25의 기본형은 4개의 냉장 보관함과 9개의 상온 보관함으로 구성돼 고객은 상온 상품의 픽업 서비스도 이용 할 수 있다.

GS25는 “온라인 쇼핑몰을 통한 신선식품 주문의 증가, 택배 수령 시 비대면 선호, 냉장 택배의 과다 포장 최소화 등 사회적 쇼핑 트렌드의 변화로 BOX25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