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펄어비스 ‘검은사막 콘솔’, 크로스플레이 이후 복귀 이용자 350% 증가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26℃

베이징 28.3℃

자카르타 32.2℃

펄어비스 ‘검은사막 콘솔’, 크로스플레이 이후 복귀 이용자 350% 증가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펄
/제공=펄어비스
펄어비스가 ‘검은사막 콘솔’의 크로스 플레이(Cross-Play)를 지원 후 콘솔 복귀 이용자가 350% 증가했다고 30일 밝혔다. 신규 이용자 수는 250%, 동시 접속자 수도 126% 상승했다.

윤한울 콘솔 서비스 리드 PM은 “크로스 플레이 이후 신규 클래스 매화 등 콘텐츠 업데이트와 최적화 작업을 계속 적용하고 있다”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검은사막 콘솔 크로스플레이는 플레이스테이션 4(PlayStation 4, PS4)와 엑스박스 원(XBOX ONE) 이용자가 플랫폼에 관계없이 이용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