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달청, ‘스마트 음압격리모듈’ 軍 코로나19 선별진료소로 활용
2020. 05. 27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5.2℃

도쿄 23.5℃

베이징 28.3℃

자카르타 31.8℃

조달청, ‘스마트 음압격리모듈’ 軍 코로나19 선별진료소로 활용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11: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음압격리부스
음압격리부스 모습./제공=조달청
대전 이상선 기자 = 조달청은 ‘2019년 혁신시제품으로 지정된 ‘스마트 음압격리모듈’ 구매 계약을 긴급 추진했다고 30일 밝혔다.

혁신시제품 구매사업은 정부가 상용화 전 혁신제품의 초기 구매자가 돼 기업의 기술혁신을 지원하는 새로운 조달 방식이다.

‘스마트 음압격리모듈’은 전염병 발생시 사용되는 긴급 대응용 음압 텐트며 실내공기 정화 및 살균, 음압유지, 스마트 사물인터넷 (IoT) 점검 기능 등을 탑재했다.

다음 달 초부터 테스트 기관인 국군의무사령부 관할 춘천병원 등 6개 군 병원에 순차적으로 설치해 오는 10월까지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테스트 후 성공 여부에 따라 조달청 우수제품 지정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강신면 조달청 구매사업국장은 “국민의 안전뿐만 아니라 환경, 건강, 복지, 교육 등 국민생활 전 분야에 걸쳐 혁신 시제품을 지정할 것”이라며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예상되는 긴급 수요에 대비해 혁신시제품을 더 적극적으로 발굴해 적재적소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