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노동부,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직업훈련해도 훈련비 지급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26℃

베이징 28.3℃

자카르타 32.2℃

노동부,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직업훈련해도 훈련비 지급

김범주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12: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화상강의
/제공=서울시교육청
세종 김범주 기자 = 고용노동부는 다음달 1일부터 줌(ZOOM)이나 스카이프(skype) 등 화상 강의 플랫폼을 활용해 집에서 직업훈련을 할 수 있도록 한시적으로 허용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직업훈련 공백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온라인 집합훈련이 인정되는 방식은 크게 △화상 강의 플랫폼을 활용해 실시간으로 훈련하는 방식 △공공 이러닝 콘텐츠가 탑재된 STEP을 활용하는 방식 △원격훈련 사업주단체가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를 활용하는 방식 등이다.

노동부는 강의실이 아닌 화상이나 실시간 화상 강의 플랫폼을 활용한 집합훈련에 대해서도 훈련비를 지급할 예정이다. 또 요건을 갖춘 훈련생에게는 훈련장려금도 지급할 방침이다.

또 훈련생이 STEP에 탑재된 300여개의 공공콘텐츠를 활용해 직업훈련을 할 경우에도 직업훈련을 받은 것으로 인정할 방침이다.

원격훈련 사업주 등 단체가 개발한 130여개의 콘텐츠를 훈련기관에 무료로 제공하는 방안 등도 추진 중이다. 자세한 사항은 직업훈련포털(HRD-Net)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