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XC, 자회사 ‘아퀴스’ 설립…트레이딩 플랫폼 개발 나선다
2020. 06. 0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6.4℃

도쿄 23℃

베이징 29℃

자카르타 30.6℃

NXC, 자회사 ‘아퀴스’ 설립…트레이딩 플랫폼 개발 나선다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13: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rques_black
아퀴스 CI/제공=NXC
넥슨 지주회사인 NXC는 지난 2월 자회사 아퀴스(Arques)를 설립했다고 30일 밝혔다. 향후 아퀴스를 통해 내년 중 트레이딩 플랫폼 출시하겠다는 계획이다.

김성민 아퀴스 대표는 “빅데이터, 머신러닝, 분산 서버 등의 다양한 기술을 바탕으로 금융의 영역에서 새로운 도전을 하고 싶었다. 항상 투자 관련 앱을 실행하면 보이는 캔들스틱, 차트 등과 같은 것을 벗어나, 누구나 쉽고 편하게 트레이딩을 할 수 있는 서비스를 구현하고 싶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넥슨코리아의 인텔리전스랩스 개발실장을 역임했으며,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오피스 서버 개발을 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