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베스파, 70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 신탁 체결
2020. 06. 0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2℃

도쿄 26℃

베이징 23.8℃

자카르타 26.8℃

베스파, 70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 신탁 체결

김나리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13: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베스파가 30일 70억원 규모의 자사주신탁 결정을 공시했다.

베스파는 이날 오전 이사회를 열고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미래에셋대우와 자사주신탁을 체결하기로 결정하였다. 자사주신탁 규모는 70억원이며 27일 종가 기준으로 약 95만주에 해당하는 규모이다.

베스파의 이요한CFO는 “현재 베스파의 시가총액은 약 600억원(3월27일 종가 기준)으로 순현금(금융상품 포함) 800억원에 한참 못미칠 정도로 저평가 되어 있다고 생각한다. 이에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비교적 큰 규모로 자사주신탁을 결정하게 됐다. 향후에도 베스파는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베스파는 2020년부터 순차적으로 다양한 장르의 신작게임을 선보일 예정이다. 상장 이후 첫 신작사이클에 진입하고 있는 상황이며 이번 자사주신탁은 신작 출시에 앞서 선제적으로 주가를 안정시켜 향후 신작효과를 극대화하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이라고 베스파측은 설명했다.

2020년에 계획된 베스파의 신작들은 전략MMO, Match-3 퍼즐, 디펜스RPG 등 다양한 장르로 구성되어 있으며 한국시장을 비롯해 일본, 북미, 유럽 등 글로벌 시장을 겨냥해 출시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