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방통위 상임위원에 김창룡·안형환 임명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

도쿄 17.7℃

베이징 20.6℃

자카르타 27.6℃

문재인 대통령, 방통위 상임위원에 김창룡·안형환 임명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14: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청와대, 신임 방통위 상임위원 내정
청와대는 30일 방송통신위원회 상임위원회에 김창룡 현 상임위원(왼쪽)과 안형환 한양대 언론정보대학원 특임교수 두 명을 내정했다고 밝혔다./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방송통신위원회 상임위원에 김창룡(63) 현 상임위원과 안형환(57) 전 국회의원을 임명하기로 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김 상임위원은 대구 계성고, 건국대 낙농학를 졸업한 후 영국 런던시티대에서 언론학 석사 학위를, 카디프대에서 언론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AP통신 서울특파원, 국민일보 기자, 한국언론연구원 객원연구위원, 인제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등을 지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김 상임위원은 지난해 11월 고삼석 전 상임위원의 후임으로 발탁돼 잔여 임기를 채웠고, 이번에 연임되면서 3년의 상임위원 임기를 새롭게 시작한다”고 전했다.

안형환 새 상임위원은 전남 목포고, 서울대 서양사학과를 졸업했고, 이후 미국 하버드대에서 행정학 석사학위를, 경기대에서 정치학 박사 학위를 땄다.

KBS에서 17년간 기자로 재직한 안 상임위원은 한나라당·새누리당(미래통합당의 전신) 소속으로 18대 국회의원을 지냈고, 이번에 야당 몫으로 추천됐다.

안 상임위원에 대한 추천안은 지난 5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