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 예방 위해 창덕궁·덕수궁서 전자검표 운영
2020. 05. 25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3.2℃

도쿄 19.7℃

베이징 19.4℃

자카르타 29.6℃

코로나19 예방 위해 창덕궁·덕수궁서 전자검표 운영

전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1. 1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전자검표 시스템./제공=문화재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위해 창덕궁과 덕수궁에 전자검표 체계가 도입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4월 1일부터 창덕궁과 덕수궁에서 관람객과 직원이 접촉하지 않아도 되는 전자검표 시스템을 시범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관람객이 관람권에 인쇄된 바코드와 QR코드를 스캐너에 대면 직원이 컴퓨터를 통해 결과를 확인하게 된다. 이전에는 직원이 관람권 일부를 찢은 뒤 관람객에게 돌려줬다.

궁능유적본부는 시범 운영 결과를 점검한 뒤 시스템 안정성을 높여 전체 궁궐과 조선왕릉에 적용할 방침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