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순천, 영국에서 귀국한 40대 남성 ‘코로나19’확진...도착즉시 격리조치
2020. 05. 31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0.4℃

베이징 21.1℃

자카르타 28.8℃

순천, 영국에서 귀국한 40대 남성 ‘코로나19’확진...도착즉시 격리조치

나현범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1.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TX입국자 전용칸 탑승 순천역 도착, 구급차 이용 격리시설 이동
전남도보건환경연구원 양성판정, 순천의료원으로 이송
허석시장 코로나 긴급기자회견
31일 허석 순천시장은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29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영국파견근무자 43세 남성의 코로나19 양성판정 확진사실을 발표했다. /제공=순천시
순천 나현범 기자 = 전남 순천시는 영국에서 파견 근무중 귀국한 43세 남성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양성 확진에 따라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31일 밝혔다.

허석 순천시장은 31일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전남환경보건연구원의 검사에서 최종확진 통보를 받았다고 전했다.

A씨는 3월 29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해 같은 날 밤 10시34분 KTX 입국자 전용칸을 이용해 순천역에 도착했으며 일반 승객과는 격리된 상태에서 보건소 의료진의 안내를 받았다.

자가격리자 안전보호 앱을 설치한 A씨의 이동 동선을 파악한 순천시보건소에서는 순천역에서 구급차를 이용해 순천자연휴양림으로 시설격리 조치를 실시해 일반 시민과의 접촉을 차단시켰다.

진단검사를 실시한 전남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30일 밤 10시경 양성 통보를 받은 순천시에서는 A씨를 즉시 순천의료원으로 입원 조치하고 격리시설인 순천자연휴양림과 순천역 등 시설에 대한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허 시장은 “현재는 해외입국자에 대해 관심을 기울여야 할 때이다”며 외국에서 입국한 경우, 시에서 통보하기 전에 자발적으로 보건소에 들러 먼저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를 시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