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수부, 올해 298개 도서지역에 생활연료 해상운송비 19억 지원
2020. 05. 26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2℃

도쿄 21.9℃

베이징 27.8℃

자카르타 33.8℃

해수부, 올해 298개 도서지역에 생활연료 해상운송비 19억 지원

이지훈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1.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해양수산부
사진=연합뉴스
해양수산부는 올해 298개 도서지역의 생활연료 해상운송비 지원을 위해 인천광역시, 경기도 등 8개 지방자치단체에 19억원의 예산을 배정하고, 그 중 13억원을 우선 교부한다고 1일 밝혔다.

도서지역은 육지에서 도서까지의 운송비가 추가로 발생하기 때문에 도서민은 육지보다 높은 기초생활비(약 10~20%)를 부담하는 등 지원 요구가 높았다.

이에 해수부는 해운법을 개정해 지난해 6월 10억원의 국비를 들여 도서민의 생활연료 해상운송비를 지원했고, 올해에는 예산을 약 2배 확대했다.

해수부는 이 사업을 통해 가스, 유류, 연탄, 목재펠릿 등 4개 생활연료 해상운송비를 국가와 지자체가 동일한 비율(50%)로 지원해 도서민의 필수 연료가 안정적으로 운송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고 평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