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춘택병원, 족부·무릎 관절 분야 정형외과 전문의 2명 영입
2020. 05. 26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4℃

도쿄 20.4℃

베이징 15.7℃

자카르타 27.6℃

이춘택병원, 족부·무릎 관절 분야 정형외과 전문의 2명 영입

김시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1. 11: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춘택병원] 정형8과 박승범 과장, 정형10과 조병규 과장
박승범 과장(왼쪽), 조병규 과장
수원 관절전문병원 이춘택병원이 족부 질환과 인공관절 및 슬관절 질환 정형외과 전문의 2인을 추가 영입했다.

1일 병원 측에 따르면 제8정형외과 박승범 신임 과장은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후 을지대학교 을지병원 족부 관절센터에서 임상강사를 지냈다.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과 구미병원에서 각각 정형외과 임상강사, 정형외과학 조교수를 역임했다.

대한정형외과학회, 대한족부족관절학회, 대한스포츠의학회 등에서 정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박 과장의 전문 진료 분야는 족부, 무지외반증, 발목불안정증, 발목 관절내시경, 창상 및 외상으로, 풍부한 임상 경험을 바탕으로 전문적인 진료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제10정형외과의 조병규 신임 과장은 울산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후 강릉아산병원 정형외과를 거쳐 서울아산병원 정형외과 슬관절 임상강사, 외래 부교수를 역임했다. 대한슬관절학회, 대한고관절학회, 대한스포츠의학회 등에서 정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미국정형외과학회(AAOS)에서 Trauma Master Course를 이수했다.

무릎, 고관절 등 인공관절 수술과 스포츠 손상 및 골절, 관절내시경 등을 주요 진료 분야로 하는 조 과장은 ‘항상 공부하는 의사, 환자의 손발이 되는 의사’라는 슬로건을 내세우며 전문성과 진정성을 갖춘 의료진으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윤 병원장은 “전문성과 풍부한 경험을 갖춘 의료진의 추가 영입으로 다양한 질환에 대해 유연한 접근 방식을 갖춰 환자 개개인에 맞는 수준 높은 진료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역 대표 관절전문병원으로서 우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환자 중심의 진료 환경을 갖추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