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렌지라이프, ‘화훼농가 살리기’ 5만개 꽃 화분 고객에게 전달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2℃

도쿄 22.7℃

베이징 31.1℃

자카르타 29℃

오렌지라이프, ‘화훼농가 살리기’ 5만개 꽃 화분 고객에게 전달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1. 12: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오렌지라이프는 FC(재정 컨설턴트)가 4월 한달 간 고객을 방문해 꽃화분을 전달하는 ‘Hope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영향으로 매출이 급감한 화훼농가와 관련 소상공인을 돕고, 침체된 지역사회에 위로와 희망을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를 통해 총 5만개의 꽃화분이 전달될 예정이다. 화분은 소상공인을 직접 지원하고자 오렌지라이프 지점이 위치한 전국 각 지역의 동네꽃집에서 구매하기로 했다.

자영업에 종사하는 한 고객은 “매일 가게 문을 열면서도 뚝 떨어진 매출에 갑갑한 마음뿐이었다”며 “작은 꽃화분이지만 받자마자 기분이 좋아졌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캠페인에 참여한 오렌지라이프의 한 FC는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으로 인해 정기적인 고객 만남은 어려운 상황이지만, 화분을 전달하는 잠깐의 만남으로도 고객에게 작은 미소와 함께 언제든지 곁에 있다는 신뢰를 전할 수 있어 다행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오렌지라이프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금융·비금융 분야에서 전방위적인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이달 초에는 ‘Hope Together with 신한’ 캠페인으로 대구·경북 지역 의료인을 위해 1억원을 지원했으며, 전국 아동복지기관에 소외계층 아동을 위한 마스크 800개와 필터 3만 8000개를 후원했다. 이밖에 코로나19로 인한 고객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보험료 및 보험계약 대출이자 납입 유예·보험금 신속지급·비대면 사고보험금 청구금액 확대·보험계약대출 간편지급 한도 상향 등을 시행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