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화성시, 노래방 223곳 자발적 휴업...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2020. 06. 0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6℃

도쿄 27.8℃

베이징 32.5℃

자카르타 31℃

화성시, 노래방 223곳 자발적 휴업...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1. 15: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종교시설, 체육시설, 학원, PC방 등 코로나19 감염 고위험 사업장 집중점검도
공직내부도 시청 구내식당 시간차 배식 및 가림막 설치, 불필요한 외출
임시 휴업 중인 노래방 모습
임시 휴업 중인 노래방 모습/제공 = 화성시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 화성시는 지역 내 노래연습장 371개소 중 223개소가 오는 5일까지 임시 휴업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시의 자발적 휴업 권고를 관내 노래연습장협회가 적극 받아들이면서 이뤄졌다.

콜센터와 종교시설, PC방, 체육시설, 유흥업소, 요양원, 학원 등 코로나19 감염 고위험 사업장 4528개소의 현장점검도 진행 중이다.

시는 방역지침 위반 사항을 적발할 경우 강력한 행정처분과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한 피해 발생 시 구상권도 함께 청구할 방침이다.

공직사회 내에서도 점심시간 시간차이용과 구내식당 안전 가림막 설치, 불필요한 외출 및 사적모임 최소화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 중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영업손실에도 불구하고 자발적으로 휴업에 동참해 준 노래연습장 대표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코로나19를 잠재우는 터닝포인트가 될 수 있도록 시민분들의 적극적인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