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전 중구, 유천동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 9일 개소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

도쿄 23.5℃

베이징 25.6℃

자카르타 30℃

대전 중구, 유천동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 9일 개소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1. 16: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효과적 추진 및 주민과 지자체간 가교 역할 수행
2-구 중구
중구청사 전경/사진제공=중구
대전 이상선 기자= 대전 중구는 ‘버들잎 공동체의 뿌리 깊은 마을 만들기’사업의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를 오는 9일부터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유천동 현장지원센터는 중촌동센터 이어 두 번째로 개소한 이 센터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교육, 홍보, 도시재생대학 운영, 주민 역량강화 프로그램 기획, 주민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민·관 협력의 거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중구는 유천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유천전통시장 일원 13만5000㎡에 올해부터 2023년까지 약 18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공영주차장·안내표지판·고객쉼터 건립, 속도저감 도로포장·골목길 정비 등 생활 인프라 개선한다.

또 범죄예방 환경설계·스마트 가로시설물 등 안전시설 설치, 어울림센터·전통문화공간 정비 조성한다.

박용갑 중구청장은 “유천동 현장지원센터가 민·관 협력의 거점 기구로서 주민들 간 참여와 소통의 창구가 돼 주민들의 소중한 의견을 사업에 반영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