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만수, 노숙자·청년 돕는 5149리그 총재 취임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2℃

도쿄 21.3℃

베이징 25.5℃

자카르타 30℃

이만수, 노숙자·청년 돕는 5149리그 총재 취임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2. 14: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PCM20191231000134084_P4
이만수 5149리그 총재 /연합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이 노숙인과 청년들의 사회적 재활을 돕는 5149리그의 초대 총재에 취임했다.

헐크파운데이션은 2일 “이만수 전 감독이 지난해 노숙인 야구단 ‘리커버리’ 창단식에 참여해 인연을 쌓았고, 5149리그 초대 총재에 취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5149리그는 리커버리, 나들목, 예온리커버리, Acts 19s 등 총 4개 팀이 참여하는 야구리그로 노숙인들과 정신적으로 고립된 청년들의 재활을 돕는다. ‘51%의 건강한 공동체가 49%의 도움이 필요한 자들을 도우면 거기에는 이루 말할 수 없는 시너지가 나온다’라는 의미를 담았다.

이만수 5149리그 총재는 “리커버리 야구단 선수들은 여느 사회인야구팀 못지않게 활기차고, 의욕이 넘쳤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국민들의 사기가 많이 떨어졌고, 최근에는 디지털 성범죄 사건으로 인해 사회적 분노가 큰 상황이다. 세상에는 뉴스에 등장하는 나쁜 사람보다 좋은 사람이 훨씬 많다. 5149리그를 돕는 수많은 분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