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송은이·김숙, 서경덕 교수와 ‘독도 지식 캠페인’ 펼친다
2020. 06. 0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8℃

도쿄 19.5℃

베이징 15.9℃

자카르타 27℃

송은이·김숙, 서경덕 교수와 ‘독도 지식 캠페인’ 펼친다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5.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식목일섬기린초-2
김숙, 서경덕 교수, 송은이
방송인 송은이와 김숙이 ‘독도 지킴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함께 5일 식목일을 맞아 SNS를 통해 ‘독도 지식 캠페인-섬기린초편’을 펼친다.

‘독도 지식 캠페인’은 독도에 관한 기초적인 지식을 네티즌들이 좀 더 쉽게 알 수 있도록 카드뉴스를 제작하여 SNS상에 널리 전파하는 ‘대국민 온라인 독도교육 운동’이다.

지금까지 독도의 새 주소, 독도의 날 및 독도 천연기념물 지정, 일본의 ‘태정관지령’ 및 ‘죽도 도해 금지령’ 작성 등을 날짜에 맞춰 SNS를 통해 꾸준히 전개해 왔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매년 식목일에 맞춰 각 분야별 셀럽들과 함께 서울 명동거리에서 섬기린초 화분을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진행해 왔는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지식나눔으로 대체했다”고 전했다.

식목일섬기린초-1
또한 그는 “오늘 식목일을 맞아 독도의 대표 식물인 ‘섬기린초’를 네티즌들과 함께 공유함으로써 독도의 ‘생물주권’을 지켜 나가는데 조금이나마 일조하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섬기린초는 세계적으로 울릉도와 독도에서만 자생하는 한국의 고유식물이다. 울릉도 전 지역 해안가를 따라 고루 분포하며, 독도에서는 동도에서 넓은 자생지를 형성하고 있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는 송은이와 김숙 콤비가 함께 동참했다. 이 둘의 SNS 팔로워 수를 합치면 약 1백만명 정도라 많은 네티즌들에게 전파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대해 송은이와 김숙은 “독도에 관한 이런 의미있는 캠페인에 함께 동참하게 되어 기쁘며, 지속적인 독도 사랑을 실천할 수 있도록 향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