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군 검찰, 조주빈 공범 ‘이기야’ 구속영장 청구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

도쿄 23℃

베이징 24.7℃

자카르타 27.2℃

군 검찰, 조주빈 공범 ‘이기야’ 구속영장 청구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5. 10: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검찰 송치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연합뉴스
군 검찰이 미성년자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의 공범으로 알려진 A 일병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5일 군 관계자 등에 따르면 군 검찰은 이날 오전 A 일병의 구속영장을 군사법원에 청구했다. 이에 따라 군사법원은 A 일병의 구속 여부를 결정한다.

A 일병은 조주빈이 운영한 ‘박사방’의 공동 운영자 3명 중 1명인 ‘이기야’인 것으로 전해진다. A 일병은 성 착취물을 수백 회 유포하고 외부에 박사방을 홍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군사경찰은 3일 A 일병을 긴급체포해 구체적인 범행 시기와 조주빈과의 관계 등을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민간경찰은 3일 A 일병이 복무 중인 부대에서 휴대전화 등을 압수수색을 했다.

군사경찰은 민간경찰로부터 사건 관련 정보를 넘겨받아 A 일병 관련 수사를 이어간다. 경찰이 압수한 A 일병 휴대전화 등도 디지털 포렌식 이후 군사경찰에 이첩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