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초등 1~2학년 온라인 수업 EBS로 진행…“스마트기기 없어도 수업 참여”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

도쿄 25.8℃

베이징 28.3℃

자카르타 33.8℃

초등 1~2학년 온라인 수업 EBS로 진행…“스마트기기 없어도 수업 참여”

김범주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5. 15: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온라인 개학 전 각 가정에 '학습꾸러미' 배송 예정
학급방 댓글·문자메시지로 출석 확인
온라인개학
세종 김범주 기자 = 교육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 우려로 ‘단계적 온라인 개학’을 추진 중인 가운데, 초등학교 1~2학년을 대상으로 한 한국교육방송공사(EBS) 중심의 원격수업 방침을 내놨다.

교육부는 6일부터 초등 1~2학년을 대상으로 한 EBS 방송을 EBS 플러스2·지상파 EBS 2TV에서도 시청할 수 있게 한다고 5일 밝혔다.

앞서 지난달 정부는 고3·중3은 오는 9일, 고1~2·중1~2·초등4~6학년은 오는 16일, 초등1~3학년은 오는 20일 각각 온라인으로 개학을 실시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하지만 학부와 학교 현장에서는 정부의 온라인 개학 방침이 현실과 동떨어진 대안이라고 비판했다. 초등 저학년 학생 관리나 가정 내 컴퓨터(PC) 보유현황 등과 같은 정보기술(IT) 기기 보유 등을 정부가 파악하지 못했다는 지적이었다.

또 초등 저학년의 경우 쌍방향 온라인 원격수업을 진행한다고 하더라도 부모의 도움이 필요할 수밖에 없고, 맞벌이 부모 자녀의 경우 수업에 참여하는 것도 한계가 있다는 지적도 함께 제기됐다.

특히 교육당국이 학습 공백 상태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EBS 특강 프로그램을 편성했지만, 케이블TV나 IPTV를 이용하지 않으면 학습 콘텐츠를 이용하지 못했던 사례도 있어 실효성 논란이 있었다.

이에 교육부는 지상파TV에서도 국어, 수학 등 초등 1~ 2학년 대상의 교과 관련을 포함한 통합교과와 창의적 체험활동 관련 프로그램까지 방송하도록 할 방침이다. ‘미술 탐험대’ ‘와글와글 미술관’ ‘야옹 클래식’ 등 창의적 체험활동이 이에 해당한다.

이외에도 교육당국은 초등1~2학년이 온라인 개학을 시작하는 오는 20일 이후에도 EBS 방송 콘텐츠는 지속적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EBS 방송 콘텐츠를 비롯, 학습꾸러미와 EBS 방송을 활용하면 초등1~2학년은 스마트기기를 이용하지 않아도 원격수업에 참여할 수 있다는 것이 교육부 측의 설명이다. 각 학교는 개학 전 학생들이 가정에서 학습할 수 있는 ‘학습꾸러미’를 배송할 예정이다.

초등 1~2학년 학생들의 온라인 수업이 본격 시작되는 오는 20일부터는 학습꾸러미를 활용해 출석, 평가 등 학습관리가 시작된다. 출석 확인은 학부모와 담임교사 간 학급방 댓글, 문자메시지 등으로 이뤄진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초등 1~2학년은 스마트기기 없이도 원격수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교육환경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