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완도군 공무원 성과상여금 30%,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쓴다
2020. 06. 0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23.2℃

베이징 17.4℃

자카르타 26.8℃

완도군 공무원 성과상여금 30%,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쓴다

이명남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6. 15: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성과상여금, 완도사랑상품권 구입 업무협약 체결
완도군
전남 완도군 공무원들이 성과상여금 중 30%를 완도사랑상품권으로 구입하는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완도군
완도 이명남 기자 = 전남 완도군 공무원들이 성과상여금 30%를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쓴다고 6일 밝혔다.

완도군공무원노동조합은 지난 2일 상반기 공무원 성과상여금 중 30%를 완도사랑상품권으로 구입하는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소비가 위축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것으로 개인이 받는 성과상여금의 30%를 자율적으로 완도사랑상품권으로 구매한다는 내용이다.

구매 예상 금액은 약 3억 원으로 관내 사용 시 지역 상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완도군 공무원들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매주 금요일 점심식사 시 구내식당 대신 관내 식당 이용하기 및 맞춤형 복지카드 관내에서 사용하기, 전통시장 장보기 운동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완도군은 완도사랑상품권의 구매 한도를 코로나19 사태 종료 시까지 개인 월 50만원에서 80만원, 법인 반기 500만원에서 800만원까지 상향한 바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완도군 전 공직자들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면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소상공인 신용 대출금의 이자와 보증료 전액 지원, 상·하수도 요금 50% 감면 등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완주 완도군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은 “코로나19로 지역 경제가 침체되는 등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완도군 공무원들이 솔선수범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완도군에서 발행하고 있는 완도사랑상품권은 가맹점으로 등록한 완도 지역 마트, 학원, 음식점, 미용실, 편의점 등에서 현금처럼 쓸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