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천시, 민생·경제 활성화 방안 모색에 나서
2020. 05. 29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26.2℃

베이징 28.2℃

자카르타 32.4℃

김천시, 민생·경제 활성화 방안 모색에 나서

최인호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6. 12: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천사랑상품권 발행액 확대, 지방세 감면, 긴급생활비 지원 등
김천시, 민생·경제 활성화 방안 모색
김충섭 김천시장이 6일 각 실국소 관계자들과 민생·경제 활성화 방안을 위한 영상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제공=김천시
김천 최인호 기자 = 경북 김천시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민생·경제 여건 전반의 어려움이 확대됨에 따라 6일 ‘민생·경제 활성화 방안 보고회’를 갖고 지역경제 피해 최소화 및 활성화 방안 모색에 나섰다.

이날 보고회는 실국소별 소상공인 지원 방안, 포스트(post)코로나 이후 경기회복 대책 등 민생·경제 활성화 방안 전반에 대한 보고 및 토론이 영상회의로 진행됐다.

각 실국소에서는 추가경정예산 편성 및 신속집행에 총력을 기울여 내수 진작에 나서고 코로나19 피해자에 대한 지방세 감면과 공유재산 사용·대부료 감면,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등 긴급복지지원사업을 통해 경기회복에 적극 앞장서기로 했다.

특히 다음 달까지 김천사랑상품권 모바일(카드형) 플랫폼 구축을 완료하고 연간 발행액을 당초 200억원에서 500억원까지 확대하며 개인 구매자에 대한 특별할인(10%) 기간을 오는 6월말까지 연장해 지역경기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했다.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사업, 전기요금 지원사업, 코로나19 특별 공공근로사업 등 소상공인 지원 분야에 대한 적극적인 업무 추진으로 소상공인 생활 안정화에도 앞장설 계획이다.

김충섭 시장은 “시는 민생안정 긴급생활비 지원으로 ‘재난긴급생활비지원’ 외 6개 사업을 통해 약 220억원을, 민생안전 경기회복대책으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 확대 추진 외 7개 사업을 통해 약 170억원을 편성하는 등 총 390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