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혁민, 박민이로 활동명 변경…영화 ‘리멤버’ 출연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26℃

베이징 28.3℃

자카르타 32.2℃

박혁민, 박민이로 활동명 변경…영화 ‘리멤버’ 출연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7. 08: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민이(2)
박민이
배우 박혁민이 ‘박민이’로 활동명을 변경하고 영화 ‘리멤버’에 출연한다.

소속사 바를정엔터테이먼트는 7일 “박혁민이 ‘박민이’로 개명하고 활동명도 변경하며 배우로서 새로운 도약을 시작할 예정이니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활동명을 변경한 박민이는 영화 ‘리멤버’에 캐스팅돼 촬영에 임하고 있다. ‘리멤버’는 일제강점기 때 친일파에게 가족을 모두 잃은 80대 알츠하이머 환자 필주가 모든 기억이 사라지기 전 평생을 준비한 복수를 감행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연극 무대를 바탕으로 연기 내공을 탄탄히 쌓아온 박민이는 드라마 ‘착한마녀전’, ‘장영실’, ‘신분을 숨겨라’, ‘밤을 걷는 선비’, ‘맏이’ 등 굵직한 작품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했다. 뿐만 아니라 영화 ‘타짜3’. ‘1987’, ‘그래, 가족’ ‘VIP’, ‘아수라’, ‘써니’, ‘말죽거리 잔혹사’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독보적인 존재감과 장르 불문 캐릭터 소화력으로 깊은 인상을 주고 있다.

이처럼 배우 인생 2막을 예고한 박민이는 활발한 작품 활동으로 올 한해를 바쁘게 보낼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