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유플러스 “코로나19로 실내 5G 서비스 이용량 급증”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26℃

베이징 28.3℃

자카르타 32.2℃

LG유플러스 “코로나19로 실내 5G 서비스 이용량 급증”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7. 09: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G
/제공=LG유플러스
지난 3월 코로나19 여파로 스마트홈트의 월 평균 이용자수(MAU)가 1월 대비 38% 증가하는 등 실내 5G 서비스 이용량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3월 스마트홈트·U+AR쇼핑·U+VR·U+AR·지포스나우(GeForce Now) 등 5G서비스의 이용량이 1월 대비 크게 늘었다고 8일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스마트홈트의 3월 월 평균 이용자 수(MAU)는 1월 대비 38% 늘어났다. 특히 이용자가 실제로 운동을 실행한 횟수는 두 배 이상 늘어난 약 3만건이었다.

U+AR 쇼핑은 3월 이용자 수가 1월 대비 4배가 늘어났다. 실제 상품 구매로 이어진 사례도 1월 대비 450%가 늘어났다. 향후 홈쇼핑 제휴사를 확대하고, 판매상품과 할인 혜택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서비스를 향상시킬 방침이다.

U+AR 서비스의 누적 이용자 수는 39만2000명을 기록했고, 시청 건 수는 누적 175만 건으로 1월 대비 22% 상승했다.

LG유플러스는 “LG유플러스가 이용자 확대를 위해 진행한 이벤트로 고객의 관심·만족도가 높아졌고, 코로나19 확산으로 집에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시간도 함께 늘어났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U+VR의 월평균 이용자 수 역시 1월 대비 30% 늘었다. 또한 시청 건수는 1월 대비 71%가 증가했다. 3월 U+VR 이용자들의 데이터트래픽(TB)도 40%가 늘어났다.

이 밖에도 5G 클라우드게임 서비스 ‘지포스나우(GeForce Now)’는 1월 대비 3월 이용자 수가 140% 증가하고, 월간 총 플레이 시간도 약 130% 늘어났다. LG유플러스는 4월부터는 U+5G 고객 전원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지포스나우 베이직’ 상품을 통해 이용자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올해 ‘U+5G 서비스 3.0’을 선보일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