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가평군, 올해 첫 포트육묘 실시
2020. 05. 31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4℃

도쿄 22.7℃

베이징 16.5℃

자카르타 27.4℃

가평군, 올해 첫 포트육묘 실시

구성서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7. 15: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농법을통한육묘종파종
가평군은 포트육묘를 실시하고 있다/제공=가평군
가평 구성서 기자 = 경기 가평군이 친환경 쌀 생산을 위해 7일 조종면 현리에서 포트농법을 위한 하우스 육묘용 파종을 처음으로 실시했다.

벼 포트묘 재배기술은 포트에 모를 키워서 이앙함으로써 일반적인 이앙보다 본 논 모내기 후, 활착이 빨라 잡초 경합에 유리하고 왕우렁이 농법을 적용하기 쉬워 농가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사업은 2018년 시범적으로 추진했다. 올해 설악면을 마지막으로 6개 읍면별 친환경 쌀 재배단지 거점을 확보하여 첨단 농업기술 포트묘 생산 및 이앙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약 150ha 면적에서 추진하고 있는 친환경 포트농업 사업은 종자와 비료 등의 사용량을 크게 줄이는 것은 물론 건강하고 병해충에 강한 고품질 쌀 생산으로 농가소득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전체 벼 재배면적은 818ha로 이중 친환경 벼 재배 면적은 363ha로 44%를 차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군 농업기술센터는 벼 키다리병 발생 억제를 위해 오늘 21일까지 자가 육묘를 하는 친환경 쌀 생산 소규모 농가를 대상으로 볍씨 소독기 등을 무료로 소독 처리키로 했다.

군 관계자는 “쌀 값 하락 및 재고량 과잉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고품질의 쌀 생산과 적정생산 유도는 물론 무농약 재배 등 쌀 경쟁력제고를 위한 기술적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고품질 친환경 농축산물 생산기반을 확대하고자 올해 총 18억원을 투입, 토양미생물제 및 생균제 550톤(2만7천5백포), 액상미생물제제 300톤을 생산해 관내 2,000여 농가에 공급하고 관내 친환경채소출하회를 대상으로는 토양의 물리·화학·생물성을 개선하고자 ‘심토파쇄 및 바이오차활용 토양환경 개선 시범사업’도 추진한다.

바이오차(biochar)는 바이오매스(biomass)와 숯(charcoal)의 합성어로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하여 보급하는 사업으로 다공성 구조로 인한 수분·양분 보유력 증대, 통기성 증대 및 미생물 활성도에 효과가 탁월하여 심토파쇄와 적용시 일반작물 대비 30% 수량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