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장민호, 영탁·이찬원 등과 훈훈 형제 케미 “우리는 찐이야”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2.1℃

베이징 27.2℃

자카르타 28.6℃

장민호, 영탁·이찬원 등과 훈훈 형제 케미 “우리는 찐이야”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8. 23: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장민호 SNS
트로트 가수 장민호가 임영웅, 영탁, 이찬원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장민호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주먹 불끈 쥐고 딱풀처럼 서로 딱 달라붙어서 역쩐인생. 꿈꾸는 우리들은 모두 찐이야"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찬원, 임영웅, 영탁, 장민호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들은 환한 미소를 지으며 형제 같은 케미를 발산해 훈훈함을 안긴다.

한편 이들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TV조선 '미스터트롯'에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