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남교육청, 담양에 공립 대안학교 설립 박차...내년 3월 개교 목표
2020. 05. 27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5.2℃

도쿄 23.5℃

베이징 28.3℃

자카르타 31.8℃

전남교육청, 담양에 공립 대안학교 설립 박차...내년 3월 개교 목표

이명남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9. 11: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민간 위탁형 공립 대안학교 교육과정 편성지원팀 협의
남악 이명남 기자 = 전라남도교육청이 2021년 3월 개교를 목표로 추진 중인 담양 공립 대안학교 설립에 박차를 가한다.

전남도교육청은 8일 목포시 옥암동 레이디벅스 별관동에서 대안학교 교육과정 편성위원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의회를 개최했다.

대안학교는 대안교육 전문가인 민간위탁자의 역량을 공립학교에 접목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다양한 대안교육 희망학생, 학업중단 위기학생 및 학업을 중단한 학교 밖 청소년의 학업복귀를 목적으로 한다.

이날 협의회는 △지역특색과 미래지향성이라는 교육과정의 방향성 설정 △표면적 교육과정과 잠재적 교육과정과의 조화 △보통교과와 대안교과의 비율 조정 △교명 선정 공모 등 구체적인 교육과정을 편성하기 위한 다양한 의견들이 개진됐다.

이병삼 민주시민생활교육과장은 “민·관이 협업형으로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최초의 공립 대안학교로 주변의 많은 기대와 우려가 공존하고 있다”며 “치열한 논쟁과 많은 숙의과정을 통해 규격화된 제도권 교육을 넘어서는 미래형학교 설계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대안학교는 담양군 봉산면 양지리 봉산초 양지분교에 교육부 특별교부금 40억원과 전남도교육청 28억원, 담양군청 10억원 등 총 78억원을 재원으로 설립되며 현재 설계가 끝나고 이달 중 착공을 앞두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