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금융, 대구지역 의료진에 “든든한 도시락” 사업 연장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25.3℃

베이징 28℃

자카르타 31.6℃

우리금융, 대구지역 의료진에 “든든한 도시락” 사업 연장

이지선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9. 1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난 3월 시작된 코로나19 대구지역 의료진 도시락 지원 사업 5주 연장
병원 측 연장 요청에 손태승 회장 추가지원 결정
우리금융
/제공=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은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대구지역 거점병원 의료진을 위한 ‘든든한 도시락’사업을 다음달 15일까지 연장한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9일 시작한 이 사업은 이달 8일까지 한달간 예정됐었다.

‘든든한 도시락 사업’은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이 코로나19 확산으로 고군분투하는 대구·경북지역 의료진의 소식을 접하고 직접 제안했다. 이 사업을 통해 대구지역 거점병원인 대구의료원과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 400명에게 매일 점심을 제공했다. 영양가 높은 식자재로 준비된 도시락과 건강보조식품은 병원 관계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연장 역시 병원 요청에 의해 진행됐다.

손태승 회장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에도 묵묵히 최선을 다하는 대구 의료진들에게 든든한 도시락이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우리금융은 앞으로도 그룹 역량을 총동원해 코로나19 피해복구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이 제공하는 도시락은 우리 의료진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연장 요청에 흔쾌히 화답한 우리금융그룹 임직원분들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우리금융그룹은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1월 감염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예방 키트를 지원했으며, 2월에는 대구·경북 지역 취약계층 노인과 아동생활시설에 5억원 상당의 식료품과 임직원 성금을 전달했다. 3월부터는 대구 지역거점 병원 의료진 400명을 대상으로 매일 점심 도시락과 건강보조식품을 지원했다. 4월부터는 서울 소재 아동복지시설 160곳에 대한 방역사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온라인 펀딩플랫폼인 위비크라우드를 활용해 코로나19 피해지원 모금을 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