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농어촌공사, ‘코로나19’ 극복 2억3000만원 성금 기부
2020. 06. 01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2℃

도쿄 19.1℃

베이징 20.1℃

자카르타 28.4℃

농어촌공사, ‘코로나19’ 극복 2억3000만원 성금 기부

조상은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9. 14: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농어촌공사 전경사진
한국농어촌공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사가 함께 희망과 응원의 뜻을 담아 2억3000여만원의 기부금과 성금을 모았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25일 김인식 사장을 비롯한 상임이사와 부서장급 140여명이 급여의 일정비율을 반납하는 방식으로 모은 금액과 일반 직원들이 5000원을 1구좌로 최대 2만원까지 십시일반 모금을 통해 모은 성금 등 총 2억3000여만원을 모았다.

임원과 부서장급이 기부한 금액은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 지역경제 및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일반 직원들이 모은 성금은 오는 10일부터 대구 경북 18개 지자체에 전달해, 해당 지역에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돕는데 사용된다.

각 지역본부별로 해당 지역민의 어려움을 분담하기 위한 기부금을 지자체에 전달하며 피해 극복에 동참하고 있다.

김인식 사장은“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고통을 분담하고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작은 실천부터 범정부적 노력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