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어린이 시선으로 서울시 소식 알려요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2℃

도쿄 23.2℃

베이징 25.5℃

자카르타 32.4℃

어린이 시선으로 서울시 소식 알려요

김인희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10. 1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시, '내친구서울' 어린이 기자 모집
clip20200410094755
인기 캐릭터 ‘펭수’를 만난 2019년 ‘내친구서울’ 어린이기자/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시에서 발간하는 어린이신문 ‘내친구서울’ 발간에 참여할 2020년 어린이기자를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서울시 초등학교 3학년부터 6학년으로, 모집 기간은 16일부터 29일까지다. 내친구서울 기자로 활동하고 싶은 어린이는 지원서와 지정주제 기사 1편을 내친구서울 홈페이지(kids.seoul.go.kr)에서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기사 주제는 ‘내가 소개하는 서울’, ‘전염병 및 미세먼지에 대처하는 방법’ 중 하나를 선택해 600자 이상 분량으로 작성하면 된다.

내친구서울 어린이기자가 되면 기자증과 기자수첩을 받고, 다양한 탐방취재 및 인터뷰, 서울시 주관 행사 등에 참가할 수 있으며, 내친구서울 홈페이지(kids.seoul.go.kr)에서 기사쓰기 활동을 할 수 있다.

clip20200410094918
2019년 ‘내친구서울’ 어린이기자 위촉식/서울시 제공
내친구서울 홈페이지에 올린 기사 중 우수 기사는 매월 내친구서울 어린이신문에 게재되고, 열심히 활동한 모범 어린이기자는 서울시장 표창을 받을 수 있다.

매월 탐방취재 및 인터뷰 등의 취재 일정이 있어서 내친구서울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참여 기회를 얻을 수 있다.

2019 내친구서울 어린이기자는 독립운동 테마 역사 안국역, 전태일기념관, 아리수정수센터, 서울생활사박물관, 노들섬, 우리소리박물관 탐방취재를 비롯해 FC서울 최용수 감독, 펭수 제작자 이슬예나 PD, 서울SK나이츠 문경은 감독 등을 만났고, 어린이기자 위촉식, 어린이신문 관련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했다.

지난해 활동한 최경훈 어린이기자(내발산초 6년)는 “어린이기자가 되고 주변을 관찰하는 습관이 생겼고 친구들이 내 기사를 보고 정보를 얻는다는 생각에 책임감을 갖고 기사를 쓰게 됐다”고 말했다. 윤수인 어린이기자(독립문초 4년)는 “기자 활동을 통해 서울에 대해 몰랐던 정보를 알게 됐고, 다른 학교 기자들과 취재를 다니며 협동심도 길러졌다”고 말했다.

박진영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어린이기자가 되면 서울 곳곳을 취재하며 최신 정보를 미리 접해 친구에게 알릴 수 있다”며 “온·오프라인으로 이어지는 기자 활동을 통해 시야를 넓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