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셀리턴, LED마스크 안전성 검사 최고등급 받아
2020. 05. 26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2℃

도쿄 21.9℃

베이징 27.8℃

자카르타 33.8℃

셀리턴, LED마스크 안전성 검사 최고등급 받아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10. 13: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미지] 셀리턴 LED마스크 플래티넘 모델
/제공=셀리턴
뷰티·헬스케어업체 셀리턴은 LED(발광다이오드)마스크 안전성 검사에서 최고등급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셀리턴에 따르면 회사가 최고등급을 받은 곳은 임상 전문기관 IEC 코리아와 국제인증기관 SGS 코리아다.

회사는 LED마스크 사용이 눈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검증하기 위해 이들 기관으로부터 지난 2~3월 인체적용시험(IEC 코리아)과 광생물학적안전성 시험(SGS 코리아)을 받았다.

IEC 코리아 시험엔 만 20~60세 여성 21명이 3주간 셀리턴 LED마스크 플래티넘의 블루모드로 20분씩 사용한 후 안과전문의를 통해 눈의 변화를 관찰했다.

IEC 코리아의 건조증 등 20여가지 이상의 안과 증상에 대한 검사 결과 ‘특이적인 유해 사례 및 각막 손상은 관찰되지 않았고, 안구 건조 또한 유발되지 않았다’며 안전성 최고 등급인 ‘아주 좋음’ 결과를 획득했다.

SGS 코리아의 시험 결과 청색광 등 모든 측정 가능한 위해항목에 대해 ‘면제군’ 판정을 받았다. 광생물학적안전성 시험은 면제군과 위험군(1~3등급)으로 분류되는데 셀리턴 LED마스크가 받은 ‘면제군’은 안전성 최고 등급에 해당된다.

김일수 셀리턴 대표는 “정부가 안전기준안을 논의하기 전부터 안전성을 검증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시험성적서를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의과학연구 조직을 신설하는 등 소비자에게 신뢰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